정부 “日오염수 방류 계획, 국제기준 부합 확인했다”-국민일보 - 종로노래방알바

정부 “日오염수 방류 계획, 국제기준 부합 확인했다”-국민일보

[ad_1]

방문규 국무조정실장이 7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일본 후쿠시마 제1원자력발전소 오염수 방류 계획에 대한 우리 정부의 입장을 발표하고 있다. 연합뉴스

정부가 일본 후쿠시마 제1원자력발전소 오염수 방류 계획에 대해 “도쿄전력의 계획대로 지켜진다면 배출기준과 목표치에 적합하며 국제원자력기구(IAEA)를 포함한 국제기준에 부합하는 것으로 확인했다”고 밝혔다.

방문규 국무조정실장은 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후쿠시마 오염수 관련 정부 일일브리핑에서 이런 내용의 우리 정부 검토보고서를 공개했다. 정부는 2021년 8월부터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KINS) 주도로 후쿠시마 제1원전 오염수 방류 계획의 안전성을 점검해 왔다.

방 실장은 “정부가 지금까지 제시된 일본 측 오염수 처리계획을 검토한 결과, 방사성 물질의 총 농도가 해양 배출기준을 충족하며 삼중수소의 경우 더 낮은 수준의 목표치를 달성함으로써 IAEA 등 국제기준에 부합함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다만 “이런 의견은 도쿄전력의 처리계획이 계획대로 준수됐다는 전제하에서 검토된 것”이라며 “향후 일본이 최종적인 방류 계획을 어떤 내용으로 확정하는지 확인하고 그 계획의 적절성과 이행가능성 등을 확인해야 최종적인 판단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지난 4일 IAEA에서 공개된 오염수 검증 종합보고서에 대해 방 실장은 “IAEA는 원자력 안전 분야에서 오랜 기간 전문성과 대표성을 가진 권위 있는 기관이며 이번 보고서의 내용을 존중한다”는 우리 정부 입장을 재확인했다.

방 실장은 또 오염수가 국내에 미칠 영향에 대해 “우리 해역에 미치는 영향은 유의미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정부는 앞으로 IAEA, 일본과 협의해 최종 방류 계획을 파악하고 오염수 처리계획의 변동이 있을 경우 추가적인 검토를 실시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강민 기자 river@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ad_2]

Source 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